[상담사례] 신약시대의 개신교 십일조는 다른복음 입니다 기본 카테고리

십일조에 대해서...

십의 일은 구약의 레위 지파를 먹여 살리기 위해서 이스라엘 열 두지파가 수확의 십분에 일을 바치는 것이다.레위 지파는 제사장 지파요 이스라엘 열두지파의 머리에 해당되는 장자의 총회로 기업이 없다.

가나안 땅에 들어가서 기업이 없으며 지체격인 열두지파가 먹여 살리고 대신 레위 지파는 하나님과 백성사이에 서서 하나님의 뜻을 백성에게 백성의 뜻을 하나님께 전하는 역할을 했다.

아브라함이 조카 롯을 구하기 위해 싸워서 이기고 얻은 전리품을 멜기세덱에게 십의 일을 바치는 것이 최초의 십일조이다.

우리는 십의 일을 드리므로 나머지 십의 구는 나의 것이라는 생각이 있다. 본래 십이 다 하나님의 것이지만 그 중 일을 떼어내서 드리는 것이다.

1/10이 축복과 저주의 조건이 되는 것은 아니다. 구약에서 십의 일 바치라는 것은 하나님이 세우신 레위 지파를 먹여 살리기 위한 방편이었고, 신약에 와서는 십일조 이야기가 없다.

신약에서 주님은 근본 물질관을 말씀하시는데... 물질이라는 소유욕으로부터 떠날 것을 말씀 한다. (산상수훈에서 오른손 왼손 구제. 팔복 참조)

영생을 알지 못하던 구약의 시대에는 물질이 축복과 저주의 개념이 되었지만 참 생명이요. 영생이 온 신약에는 물질이 영생보다 중요하지 아니하므로 물질을 가진 소유욕에서 벗어나라 말씀하며 부자는 결단코 천국에 갈 수 없다고 경고 하신다.

영생을 소유하여 그것을 소망삼고 살아가는 사람은 재물은 하나님께 (교회에) 바치고 안바치고 문제가 되지않는다. 주님 앞에 영생이라는 복을 얻었는데 물질과 바꿀 수 있는 것이 아니라는 말이다. 주가 요구하는 것은 목숨까지라도 버릴 준비가 되어 있는 상태인데 물질과 나와 무슨 상관이 있는가?

오늘날 교회는 십일조나 감사 헌금이 하나님의 축복과 저주의 조건으로 말하고 가르치는데 문제가 있다. 바치고 안바치고는 자신 안에 있는 믿음과 성령의 역사함에 달려있지 조건을 위해서 바치는 것은 옳은 것이 아니다.

재물 지키는 청지기라면 성령이 역사하는 소리를 들을 줄 알아야 하며 그에 따라 순종해야 한다. 하나님은 십일조나 감사 헌금에 관심있는 것이 아니고 당신 영혼과 상관이 있다.

또한, 바치고 안 바치고에 따라서 축복을 받고 저주를 받는 것이 아니라, 영생을 믿는 믿음안에서 성령의 역사를 따라서 재물은 쓰여질 뿐이다.

펌출처: http://cnm.blessweb.kr/bbs/tb.php/bgroup2_7/11


120.png121.png122.png123.png124.png125.png126.png127.png128.png129.png120.png121.png122.png123.png124.png125.png126.png127.png128.png129.png120.png121.png122.png123.png124.png125.png126.png

거지나사로 116.xx.xx.130 | 06/02/2017

십일조를 연재하는 이유가 있습니다. 십일조가 이방종교인 로마 가톨릭으로 부터 온 잔재로 알고 있는데, 가톨릭이 교회의 1/10조를 폐지하고 1/30조를 만들었습니다. 개신교의 1/10조나 가톨릭의 1/30조는 복받을 헌금으로 가르친다는 것이 문제입니다.

신약시대에는 제물 형태의 헌금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그래서 다른복음이라고 하는 것이고, 다른복음(천국가려면? 예수 믿음+율법주의)을 전파하는 자는 천사라도 저주를 받는다고 바울은 성령님의 감동으로 갈라디아 가정교회에 설교 메시지를 전했습니다.


그러니까, 성경말씀 가감하는 죄에 해당되므로 문제가 되지요. 십일조 때문에 지옥가는 것 까지는 단정 못하겠습니다(솔직히, 십일조 복을 주장하고 믿었던 영혼들의 결국은 잘 몰라요. 다만, 성경의 요한계시록에서는 성경가감죄가 지옥이라고 말씀합니다)

십일조가 비성경적이지만 십일조 실천은 대단한 일입니다. 모든 소득의 1/10을 먼저 떼어 놓는 종교 행위로 우리 개신교 교회는 복받는 일로 가르치고 실천합니다. 저 또한 33년간 십일조주의자 였다가, 지금은 십일조의 왜곡 사실을 연재하고 있습니다. 십일조 논리대로 라면, 저는 저주받을 일을 하는 것이겠지요.

(계시록 22:18-19) "내가 이 책의 예언의 말씀을 듣는 각인에게 증거하노니, 만일 누구든지 이것들 외에 더하면, 하나님이 이 책에 기록된 재앙들을 그에게 더하실 터이요. 만일 누구든지 이 책의 예언의 말씀에서 제하여 버리면, 하나님이 이 책에 기록된 생명나무와 및 거룩한 성에 참예함을 제하여 버리시리라."

귀 기울여 듣고 자세히 읽어야 영분별이 됩니다. "구약은 돈이 아닌 십일조였으며, 신약은 하나님 아버지께서 돈십일조를 우리에게 요구하신 적이 없고, 각자 형편대로 정한 연보(기부금)를 가지고 교회를 통해 이웃과 나누라는 것입니다.

하나님 아버지 그리스도 구주 예수께서 요구한 적이 없는 것을 행하는 것이야 말로, 얼마나 주님을 모독하는 일인지 모릅니다. 십일조를 철저하게 행하는 것으로 믿음 있다고 자랑하는 일은 신약성경에 전혀 없는 일입니다.
Tag :

Leave Comments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회원 가입후에 사용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