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신교] 신약성경적인 복수 장로의 교회로 개혁하자! 기본 카테고리



ico_tag.gif개신교, 초교파, 신약성경의 직분은 종교권력이 아니라 은사로 주어진 것이다

"그가 혹은 사도로, 혹은 선지자로, 혹은 복음 전하는 자로,

혹은 목자  (목사X) 와 교사로 주셨으니, 이는 성도를 온전케 하며

봉사의 일을 하게 하며 그리스도의 몸을 세우려 하심이라."

(에베소서 4:11~12)

[1] 신약에서 양들 위에 군림하는 목사가 아닌,

양육하는 목사는 필요하지 않은가요?

[2] 신약에서 하나님의 종이란 목사가 아니라,

모든 믿는 자들이다.

[1]8분.https://youtu.be/ZxKfi4rnj4A

[2]10분.https://youtu.be/u0QfE7OqmFY

by 딕욕형제와의 교제2014년

[신앙칼럼]  각 한글 제목을 클릭하세요!!

목사에서 장로가 된 이유 

“목사&치리장로의 '이중직제' 성경엔 없다”  

성경에 목사는 없다 

---------------------------------------------------------------------------------------------------------------

[생각하는 교회] 장로 직분이 왜 중요한가?

교회를 이끌고 교회의 문제들을 다룰 수 있는 영적으로 성숙한 사람이 있는가?

성경적 배경

1. 행 20:17~38

A. 장로는 감독(자)와 동의어로(17,18) 둘 다 목양의 책임을 지는 직분을 가리킨다(28).

B. 목사도 한 사람의 장로이며, 장로는 초대교회 당시 한 교회에 여러 명(복수 리더십)이 있었다(17).

2. 딤전 3:1~13

A. 장로가 집사와 구별되는 점은 ‘가르치기를 잘 해야 한다’는 점이다.

B. 장로의 조건은 한 가지만 제외하면 모든 그리스도인의 성숙의 덕목에 해당되는 것들인데, 예외는 오직 가르치기를 잘 해야 한다는 것이다.

3. 행 6:1~4

A. 집사의 직분은 테이블을 섬기는 것 즉 물리적, 재정적 필요를 섬기는 것이다.

B. 장로들은 실제적인 섬김을 할 집사들을 필요로 하고, 집사들은 영적으로 섬길 장로들을 필요로 한다. 복수 장로 리더십의 실제적 유익

1. 목회의 약점을 보완해 준다. 완벽한 목사는 없다. 장로는 그의 약점을 보완해 줄 수 있는 영적 지혜를 제공할 수 있다.

2. 회중의 비판을 분산시킨다. 목사의 동기와 결정이 오해받을 때, 장로들은 회중 속에서 그 비난을 불식하고 설명하고 이해시킬 수 있다.

3. 목회적 지혜가 풍부해진다. 경건한 지도자들의 그룹은 얼마나 많은 지혜를 모으고 실행할 수 있겠는가?

4. 지도력이 회중 속에 뿌리를 내린다. 목사는 바뀔 수 있어도 장로 리더십은 계속 될 것이다. 사례받는 목사 수보다 장로의 수가 더 많은 것이 바람직하다.

5. 교정적(corrective) 권징을 가능하게 해준다. 이런 권징은 복수 장로 리더십이 없이는 시행하기 어렵다.

6. ‘회중 대 목사’의 대립을 분산시킨다.

교회의 방향이나 정책, 어떤 결정에서 목사와 회중이 불일치하게 될 때, 목사는 심한 고립을 당하게 된다. 건강하지 않은 ‘우리 대 목사’의 대립이 일어난다. 복수 리더십은 이 대립을 최소한 ‘우리 대 그들’로 가져 가면서 목사 고립을 경감시켜 주고, 목사에게 지혜로운 대처를 하게 함으로써 문제를 풀도록 도울 수 있다.

펌출처: https://is.gd/XLciuq

영국에서 전파된 형제교회가 복수의 장로를 잘 실천하는 교회입니다.

개신교는 가톨릭주의가 혼합되어 있습니다. 이를 개혁해야 합니다.

끝까지, 참여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Tag :

Leave Comments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회원 가입후에 사용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