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주한인커뮤니티사이트 - 한국인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tc_10.gif?v=2  말세에는 자칭 선지자(거짓 선지자)와 자칭 사도(거짓 목자)가 넘쳐납니다!

998681335DC7EA15219FD0

99436C365DC7EA350C9132

이미지 출처: https://bit.ly/2rq3B1G

(큰 글자: 이미지에 커서 대고 손바닥 보이면 클릭!)

 

[스크랩]

 

원제목: 목사는 사도가 아니다

 

한국교회의 많은 목사들이 자신을 마치 초대교회의 사도라도 된 듯, 무게잡고 행세하는 경우를 자주 보게 된다. 조금 지나친 인사들은 심지어 사이비종교 교주라도 된 듯, 권위를 앞세우고 위세가 대단하다. 그런데, 신약성경에 의하면 목사는 사도가 아니라, 오히려 교사나 가르치는 장로에 가깝다. 또한 목사만 주의 종이 아니라, 일반 성도들도 주의 종이라 불릴 수 있다. 목사는 교회 내에서 특별 대접을 받는 직위가 절대 아니다.

 

신약교회 내에서 모든 신자는 '왕같은 제사장' 이므로 서로 평등하며, 어떤 계급적 상하관계도 없음을 알아야 한다. 다만, 서로 섬기며 봉사할 뿐이다. 교회 내의 직책은 관리(다스림)와 사역(가르침)을 위한 것이지, 지배하기 위한 직위가 아니다. 이를 오해하여 목사. 장로. 권사. 집사 등의 직분을 계급으로 여긴다면, 이는 크게 잘못된 일이 될 것이다. 근래에 들어, 한국교회가 어려워지는 데에는 이런 인식이 부족함에도 기인한다.

 

목사는 순종을 강요하고, 교인은 이를 비판없이 받아 들여 각종 부패와 부조리가 교회에 만연할 수 있는 토양을 마련해 준 셈이다. 교회 직분에 대한  바른 성경적 이해를 가지고 있다면, 교회 사유화. 세습. 공금횡령. 교권 싸움. 교역자 차별 등이 교회에서 가능할 수 있을까? 예수님이 제자들의 발을 씻기신 것처럼 교회는 서로 섬기는 곳이지, 군림하는 곳이 아니다. 교회 안의 어떤 사람도 다른 사람보다 높은 위치에 있지 않다.

 

다만, 목사. 장로. 권사. 집사들은 일반 성도들과 마찬가지로 함께 동역할 뿐이다. 어떤 경우에 담임목사가 지도력을 발휘하여 교회에 바람직한 유익을 줄 수는 있으나, 이 때에도 당회나 제직회 등을 통하여 서로 상의하고 합심하여 동역하는 자세가 필요하다. 특히, 목사나 장로들이 부교역자와 전도사를 부하 직원처럼 대하는 자세도 크게 바꿔야 한다. 동역자에게 그게 무슨 엄청난 실례인가! 

 

그들은 교회가 선택하여 책임을 맡긴 동역자들이지, 목사 개인이 고용한 사람들이 아니기 때문이다. 결론은 단순하다. 목사는 예수님이 특별하게 세우신 사도는 물론 아니고, 우리의 목자도 아니다. 구태여 말한다면, 양들의 유일하신 참 목자되신 예수님의 종인 보조 목동 역할을 하는 정도라 할 것이다. 교회 내에서 모든 신자는 동등하다. 따라서, 동역하는 자세로 서로 존중하고 섬기는 것이 옳다.

 

무엇보다도 목사는 가르치는 장로의 직분이지, 다스리는 장로가 아님을 알아야 한다. 따라서, 가능한 교회의 운영과 관리는 시무장로와 제직들에게 맡기고, 자신은 잘 가르치는 일에만 전념해야 할 것이다. 목사가 마치 로마 교황이라도 된 듯이, 전권을 가지고 교회 운영에 월권을 한다면, 이는 후진국 독재자들마저도 비웃을 일이다. 담임목사도 다른 직분자들과 마찬가지로 교회를 함께 섬기는 일꾼의 한사람이지, 무슨 교회의 큰 웃어른이나 상전이 아니기 때문이다. 샬롬!   

 

(이하생략)                       

펌출처: https://bit.ly/32z3EoE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713 한국방송 어떻게 보세요 new jkim070918@gmail.com 2019.12.09
712 한국방송 어떻게 보세요 new jkim070918@gmail.com 2019.12.09
711 12구조영어원리 훈련 newfile 안성 2019.12.09
710 [한국교회] 베리칩 중독 여부 심리 테스트 new 박노아 2019.12.09
709 [한국교회] 개신교와 독립교회에 뿌리 박힌 가짜 절기,애경사 예배 1 박노아 2019.12.05
708 [한국교회] 예수(Jesus) 입니까? 아니면, 예슈아(Jeshua) 입니까? 박노아 2019.12.04
707 [한국교회] 새빨간 거짓말,'크리스마스'의 비밀/성탄절,크리스마스(12월 25일)는 예수의 탄생일이 아니다 1 박노아 2019.12.01
706 [한국교회] 삼위일체와 양태론의 이단 싸움 박노아 2019.11.27
705 한국 및 전 세계 항공권 특가 한우리여행사(213-388-4141)-최우수 공인 대리점 file vickypark 2019.11.25
704 [Russian evangelist] 유일신 창조주 곧 예수 그리스도 안에만 참된 진리가 있다! 박노아 2019.11.23
703 ♩ ♪ ♬ 나는 순례자, I'm a Pillgram 박노아 2019.11.22
702 [한국교회] 성경의 천국지옥과 다른 신비체험 박노아 2019.11.22
701 [한국교회] 삼위일체론 vs 양태론 vs 삼신론 박노아 2019.11.22
700 담배 해외 배송 싸게 사는 꿀팁 “타바코”입니다. 타바코 2019.11.21
699 담배 해외 배송 싸게 사는 꿀팁 “타바코”입니다. 타바코 2019.11.21
698 [한국교회] 하나님과 예수님의 관계는 아버지와 아들이 아니다(삼위일체X,양태론X) 박노아 2019.11.20
697 [Russian evangelist] 예수 그리스도는 창조주 하나님 아버지 유일신 이시다! 박노아 2019.11.17
696 [한국교회] 축도를 멈춰야 교회가 산다 박노아 2019.11.14
695 [한국교회] 가톨릭 따라하기 하는 목사 축도 박노아 2019.11.13
» [한국교회] 목사는 사도가 아니다(선지자,사도는 모두 별세했다) 박노아 2019.11.1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6 Next
/ 36

서비스 링크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아이디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X